RSS

웹사이트의 데이터를 API로~! kimonolabs 소개

09 3월

업데이트: 2016년 2월 29일을 기점으로 kimonolabs는 서비스를 종료한다고 합니다. 이러한 B2C형태의 API서비스들이 수익모델을 찾지 못하고 서비스를 접게 되는 것은 어떤 의미가 있을까요? 종료 안내 문 링크: https://www.kimonolabs.com

오늘 페이스북에 쓴 글입니다.

얼마전 소개한 적이 있는 kimonolabs의 웹사이트에서 API를 만들어주는 기능을 사용해 봤습니다. 서울시의 25개 구의 대기오염물질의 수치를 알려주고, 종합점수격인 CAI 지표를 출력해주고 상태도 표시해주는 API입니다.

처음 만들었는데, 만드는데 5분도 안걸렸습니다.

http://www.kimonolabs.com/api/7lcmxa14?apikey=0d7e77d3f256eb9502dc9d046b1c6d13

여기 가서 회원가입하고 써보세요. http://www.kimonolabs.com/
베타 기간 중에는 PRO로 모든 기능을 써볼 수 있도록 풀어져 있네요.
이메일로 보내는 기능도 있어서 IFTTT랑 연동하면 특정 조건일 때 다른 행동을 프로그래밍 해볼 수 있을 거 같아요.

요약하면, kimonolabs를 이용하면, 매우 적은 시간으로 웹사이트의 데이터를 기계들이 이해하기 쉬운 정형화된 데이터로 API를 만들어준다는 것입니다.. API는 매우 유연하여, 모바일 앱이나 다른 웹사이트에서 활용하기 쉬운데요. 예를 들어 보면,

서울특별시 대기환경정보 사이트가 있습니다. 시민들이 쉽게 자기 지역의 대기환경정보를 쉽게 볼 수 있도록 다음과 같은 표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다른 공공기관의 데이타들도 형편이 비슷합니다.

2014-03-09 18_00_39-도시대기측정소 측정소별 실시간 오염도 _ 서울특별시 기후대기환경정보

사람들이 읽기 좋게 표에 색상도 넣고 아름답게 구성을 해두었습니다. 하지만 웹사이트 어디에도 기계가 읽기 쉽게 정형화 되어 있는 데이터 API는 찾을 수가 없어 아쉬움이 남는군요. 이럴 때 kimonolabs를 이용하면 JSON 포멧으로 데이터를 뽑아 줍니다. 이런 형태로 보여주는 것이죠.

웹사이트 갱신 주기에 따라서, 비가 오나 눈이 오나 1시간에 한번씩 이 웹사이트에 들어와서 데이터를 읽고나서 JSON으로 변환시켜서 제공해주고 있습니다. 웹사이트가 크게 변화하지 않는 이상 계속 이 API는 유지될 것입니다.

간단히 사용법을 녹화해봤습니다.

공공데이터를 API화 시켜서 여기 공개해주세요.

https://docs.google.com/spreadsheet/ccc?key=0AnpyfRYyrkgzdDQyWjY5T3JRdzFNOWRCdWh2bHQ3V3c&usp=sharing

Happy Coding!

Advertisements
 
댓글 2개

게시자: 켬 2014년 3월 9일 in API Design, 공공정보, 앱개발, OpenAPI

 

태그: ,

웹사이트의 데이터를 API로~! kimonolabs 소개”에 대한 2개의 응답

  1. Jonghyun Kim

    2014년 3월 9일 at 8:00 오후

    Prof. Kim's Daily Life에서 이 항목을 퍼감.

     
  2. benant

    2015년 5월 12일 at 8:52 오전

    잘보고 갑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